편의점서 행패 부리고 여종업원 성희롱한 20대 실형 > 동아일보

본문 바로가기
사이트 내 전체검색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회원로그인

접속자집계

오늘
2
어제
1
최대
716
전체
2,767

오늘 본 상품

없음


동아일보

동아일보

사 회 | 편의점서 행패 부리고 여종업원 성희롱한 20대 실형

페이지 정보

작성자 작성일20-05-23 07:48 조회0회 댓글0건

본문

술에 취해 편의점 안에서 행패를 부리고, 여자 종업원의 손을 잡은 채 성희롱적인 발언을 한 2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울산지법 제6형사단독(판사 전기흥)은 강제추행과 업무방해 혐의로 기소된 A(29)씨에게 징역 6개월과 성폭력 치료프로그램 40시간 이수, 아동·청소년 관련기관 취업제한 3년을 선고했다고 23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19년 6월 울산 중구의 한 편의점 안에서 술에 취해 다른 손님에게 소리를 지르며 시비를 거는 등 30여 분간 행패를 부리고, 여자 종업원의 손을 잡은 채 “나가서 한 시간만 놀다 오자”며 성희롱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재판부는 “편의점에서 소란을 피워 업무방해를 하고, 근무하는 피해자를 희롱하고 성추행해 그 죄질이 가볍지 않아 실형을 선고했다”고 양형 이유를 밝혔다. [울산=뉴시스]..

공지사항

  • 게시물이 없습니다.

그누보드5
Copyright © ilpamanpa.net. All rights reserved.